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

HOME 미디어

미디어 아웃리치, 보도자료 전문 통신업계 리포팅 표준을 목표로 하는 ‘미디어 및 저널리스트 인사이트 대시보드’ 서비스 시작



 

(인사이트 대시보드는 미디어아웃리치만의 독보적인 배포, 추적, 보도 기술과 아시아 태평양 지역 22개국 8만명이 넘는 기자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한다 / ⓒ 사진제공= Media OutReach / GNN 뉴스통신)

 

장관섭 기자 = 아시아태평양 지역 최초의 글로벌 보도자료 전문 통신사인 미디어 아웃리치(Media OutReach)가 미디어 저널리스트 인사이트 대시보드(Media and Journalist Insight Dashboard)를 도입했다. 이를 통해 기자들의 보도자료에 대한 반응을 정확하게 파악해야 하는 PR업계의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기자에게 전송된 보도자료의 열람 여부를 확인하고 디지털 시대에 보도자료가 여전히 중요한 역할을 하는지도 파악할 수 있게 한다.

인사이트 대시보드는 미디어아웃리치만의 독보적인 배포, 추적, 보도 기술과 아시아 태평양 지역 22개국 8만명이 넘는 기자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한다. 이처럼 정성적 측정이 가능한 인사이트 대시보드는 PR 업계 최초로 도입되었으며 기존에 큰 부담으로 작용했던 각 미디어의 보도자료 이용 방식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따라서 PR 전문가들은 미디어가 관심을 갖는 뉴스를 정확하게 알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얻은 정보로 타깃 미디어를 파악하고 전략적 커뮤니케이션 계획 개발을 지원할 수 있다. 특히 미디어의 관심사를 국가별로 이해할 수 있다는 점은 PR 전문가들에게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이러한 정성적 측정으로 기자 몇 명이 보도자료를 받았는지를 알 수 있고 퍼블리케이션 및 국가별로 몇 명이 보도자료를 열람했는지도 상세하게 알 수 있다. 따라서 작성되고 열람된 보도자료의 전환율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다.

제니퍼 콕(Jennifer Kok) 미디어아웃리치 창립자 겸 대표는 “미디어 아웃리치는 PR 업계가 겪고 있는 어려움에 대처할 기술 혁신에 투자하고 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자체 배포 네트워크를 갖춘 유일한 보도자료 전문 통신사로서 우리는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배포 서비스와 보도 서비스를 더욱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며 “이번 미디어 저널리스트 인사이트 대시보드의 도입으로 오랫동안 해결이 요원했던 문제에 대한 대응책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대시보드 자료는 미디어 아웃리치의 표준화된 보도자료 배포 후 보고 패키지의 일환으로서 무료로 제공된다. 따라서 PR전문가들은 매번 보도자료가 배포된 뒤에 특정한 미디어에 관한 정보를 획득할 수 있다.

콕 대표는 “모든 보도자료에 기자가 작성한 기사가 수집되지는 않으므로 각 기자의 보도자료에 대한 반응이 커뮤니케이션 전문가에게 특히 중요하다. 이는 미디어의 관심을 알아내는 데 도움이 된다”며 “어떤 기사가 미디어의 관심을 끄는지 아닌지를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고, 어떤 미디어가 고객사의 뉴스를 주시하는지를 보여준다. 인사이트 대시보드는 기자와의 관계 구축과 PR 전략을 세우는 데에 매우 유용한 자산”이라고 덧붙였다.

미디어 아웃리치 고객사는 발행별, 국가별로 나누어져 있는 리포트 전문을 엑셀 파일 형태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장관섭 기자 - [email protected]

< 끝 >

< GNN 뉴스통신 >

◆ AFP relaxnews 한국 독점 배급사

◆ 매니페스토365캠페인 한국본부 주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