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전국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국립강원과학관 (원주) 유치 확정!!



                ( 과학관 부지내 배치도 / ⓒ GNN뉴스통신 = 이주현기자 )

 

[GNN뉴스통신 강원=이주현 기자] 강원도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국립과학관 건립 공모사업의 후보 도시인 울산광역시, 전라남도(광양시)와 경쟁 끝에 최종 도시로 선정되었다.

 

금번 국립과학관 조성사업은, 지역의 과학문화 향유 기회 확대 및 균형발전을 위해 지역 특성을 반영한 차별화된 전문과학관으로 전국에서 1개 선정하여 국비 245억 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따라서 강원도 국립과학관은 생명, 건강, 의료를 전시 컨텐츠로 하며, 디지털헬스케어의 메카 원주시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생명‧의료 전문과학관으로 과기부 주관의 국립과학관은 현재 전국에 총 5개소로 수도권에 과천과학관, 충청권에 중앙과학관(대전), 호남권에 광주과학관, 영남권에 대구과학관, 부산과학관이 있으며, 강원권 포함 동북부지역에는 국립과학관 및 유사시설이 전무하여 중부 내륙권 교통 거점인 원주에 국립과학관이 건립될 경우 강원도는 물론 수도권, 충북북부, 경북북부 등 인근 지역에서도 과학문화에 대한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국립강원과학관은 의료기기 및 헬스케어 산업을 특화 육성하고 있는 원주시의 풍부한 인프라 활용으로 산학연관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과학관의 우수한 컨텐츠를 구성‧운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코로나로 인해 국민건강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증가하는 상황에서 강원도를 넘어 국가의 소중한 인프라로 활용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과학관 건립 시 연구개발, 교육 등 과학관 고용 인력을 비롯 전시 컨텐츠 개발, 특별전시관 운영 등의 파급효과까지 포함할 경우 약 150여명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 효과와 연간 100만명 이상의 관람객 방문이 예상되어 지역경제 활성화 제고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강원도 바이오헬스과장은 “과학문화시설에 소외되어 왔던 강원권에 국립 과학관이 건립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 국립강원과학관이 전국의 명소가 될 수 있도록 건립부터 운영까지 적극적으로 지원 할 것” 이라고 밝혔다.

 

이주현 기자 - [email protected]

< 끝 >

< GNN 뉴스통신 >

◆ 매니페스토365캠페인 한국본부 주관사

 

스타트업
사설
  • 경기도, 비대면으로 전환한 ‘E-꿈울림진로페스티벌’ 10월 개최..

    [GNN뉴스통신 경기=이만조 기자] 경기도는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진로․직업 준비의 장을 제공하기 위한 ‘제3회 E-꿈울림 진로페스티벌’을 언택트(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해 10월 7일부터 23일까지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꿈울림 진로페스티벌은 매년 700~800여명의 학교 밖 청소년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입시·진학과 취업 정보를 제공해 진로설계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 부스 운영과 공연을 통해 청소년들에게 끼와 재능을 발산하는 기회를 제공하기도 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방…

  • 민주당의 미래 2

    (31일 경찰 수소버스 시승식에 참석한 이낙연 국무총리가 경찰 기동대에 격려의 말을 전하고 있다. ⓒ GNN 뉴스통신 / 사진제공=문화체육관광부) 말하지 않는 정치인은 책임질일 없고 지지도 없다. 특대 여당 민주당의 대선지지율 1위 이낙연 민주당 전당대회가 출렁이고 있다. 김부겸 후보가 의미있는 득표라는 목표를 뛰어 넘어 이낙연 의원을 재치고 당권을 잡을지도 '모른다'가 여의도 분위기다. 박원순 전 시장의 부재로 인해 이재명 지사의 스텐스도 셈법도 달라졌을 것이다.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