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전국

부산, 연이은 장맛비로 금정구 부곡동 토사 유출 피해지 긴급 현장 점검!!



( 토사유출 현장사진 / ⓒ GNN뉴스통신 = 이지현기자 )

 

[GNN뉴스통신 부산=이지현 기자] 최근 연이은 장맛비로 인해 금정구 부곡동의 한 아파트에서 오늘 오전 5시 30분경, 토사 유출 피해가 발생하자 부산시가 긴급 현장 점검에 나섰다.

 

따라서 변성완 시장 권한대행은 오늘 오전 7시 30분부터 토사 유출 피해지를 직접 찾아 현장을 둘러본 뒤 피해 주민과 관련 전문가, 구청 관계자 등과 함께 복구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또 이 자리에서 변 권한대행은 “무엇보다 추가 피해를 막기 위해 응급복구가 신속히 이루어져야 한다”라며 긴급 복구에 나설 것을 지시하고, “관련 복구비 확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이어 금정구 관계자들에게도 “피해 주민들을 위한 지원 방안을 조속히 마련해달라”라고 당부하였다.

 

특히 토사 유출 피해지인 아파트는 지난 23일, 누적된 강수로 인해 옹벽이 100m가량 파손되며 다량의 토사가 유출된 곳이다. 이에 금정구는 2차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즉시 응급조치를 취했으나 오늘 새벽 인근 야산에서 토사가 추가로 유출되어 지상 주차장과 지하 계단 일부로 토사가 유입되었다.

 

오늘 새벽 3시 10분 부산지역에 발효된 호우주의보는 한 시간 뒤인 4시 10분경 해제되었으나 최근 이어진 장맛비로 지반이 약해지면서 토사가 유출된 것으로 파악된다.

 

부산시는 즉각 현장 복구에 나서는 한편, 연이은 집중호우에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전문가 안전진단을 통해 대응책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이지현 기자 - [email protected]

< 끝 >

< GNN 뉴스통신 >

◆ 매니페스토365캠페인 한국본부 주관사

 

스타트업
사설
  • 경기도, 비대면으로 전환한 ‘E-꿈울림진로페스티벌’ 10월 개최..

    [GNN뉴스통신 경기=이만조 기자] 경기도는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진로․직업 준비의 장을 제공하기 위한 ‘제3회 E-꿈울림 진로페스티벌’을 언택트(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해 10월 7일부터 23일까지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꿈울림 진로페스티벌은 매년 700~800여명의 학교 밖 청소년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입시·진학과 취업 정보를 제공해 진로설계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 부스 운영과 공연을 통해 청소년들에게 끼와 재능을 발산하는 기회를 제공하기도 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방…

  • 민주당의 미래 2

    (31일 경찰 수소버스 시승식에 참석한 이낙연 국무총리가 경찰 기동대에 격려의 말을 전하고 있다. ⓒ GNN 뉴스통신 / 사진제공=문화체육관광부) 말하지 않는 정치인은 책임질일 없고 지지도 없다. 특대 여당 민주당의 대선지지율 1위 이낙연 민주당 전당대회가 출렁이고 있다. 김부겸 후보가 의미있는 득표라는 목표를 뛰어 넘어 이낙연 의원을 재치고 당권을 잡을지도 '모른다'가 여의도 분위기다. 박원순 전 시장의 부재로 인해 이재명 지사의 스텐스도 셈법도 달라졌을 것이다. 이 …